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20국감]금융지주 회장 '셀프 연임' 두고 시각차 드러낸 은성수·윤석헌

최종수정 2020.10.23 11:44 기사입력 2020.10.23 11:4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23일 금융지주 회장의 '셀프 연임' 문제와 관련해 "주주나 이사회 멤버들이 잘 감시하는 것이 맞는 방향"이라고 밝혔다.


은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가 연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 대상 종합 국정감사에서 '황제처럼 군림하는 금융지주 회장들의 폐해를 막기 위해 대책이 필요하다'는 강민국 국민의힘 의원의 지적에 이러한 답변을 내놨다.

은 위원장은 "정무위 의원들의 걱정이 있어 그런 것을 감안했으면 좋겠다는 말씀을 (금융지주 측에) 전하지만 누구는 되고, 누구는 안 되고 하는 것까지는 월권인 것 같아서 (개입을) 자제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은 위원장 발언에 이어 "셀프 연임하는 부분은 좀 더 강하게 규제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했다.


윤 원장은 이어 "(금융지주 회장의) 책임과 권한이 비례하지 않는다는 지적에 공감한다"며 "(회장이) 임원후보추천위원회에 더는 참가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