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안군, 시설채소 폭염피해 예방 첨단 스마트시설 보급

최종수정 2020.06.05 14:40 기사입력 2020.06.05 14:40

댓글쓰기

생육장해 예방, 품질향상 및 노동시간 절감 효과

첨단 스마트 하우스 시설 (사진=무안군 제공)

첨단 스마트 하우스 시설 (사진=무안군 제공)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전남 무안군(군수 김 산)은 온난화, 폭염 등 이상고온에 의한 개화 및 수정불량, 광합성 저하 등 생육장해 예방을 위한 온도저감기술을 보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신기술 보급 사업인 ‘이상고온 대응 시설채소 온도저감기술’은 삼향읍 시설채소 연구회(회장 강성욱)에 시범사업으로 지원한다.

0.9㏊ 규모로 설치되는 포그분무 스마트 시설은 에어포그, 차광제, 알루미늄스크린 등 온도저감기술로 시설채소 폭염피해와 생육장해 예방에 효과적이다.


여름철 고온기에는 하우스를 환기하더라도 온도가 35∼40℃에 달하기 때문에 작물이 스트레스를 받아 개화와 수정불량, 광합성 저하 등 생육장해를 입어왔다.


이번 온도저감기술의 보급으로 고온기 시설 내의 온도가 5∼10℃ 감소하고 습도는 28% 상승하기 때문에 고온기에도 적정온도로 조절할 수 있으므로 수량의 증대와 품질 향상뿐 만 아니라 포그분무 스마트 시설로 방제까지 가능해 노동횟수와 시간도 절감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무안군 관계자는 “여름철 고온이 심해지는 만큼 새로운 기술들을 도입해 고온기에도 안정적인 작물 생산이 가능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just844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