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구에 사는 경북 경산과학고 보건교사 코로나19 '확진'

최종수정 2020.06.01 11:03 기사입력 2020.06.01 10:42

댓글쓰기

기숙사 입소 과정 검사서 판정 … 동료교사·학부모 등 12명 접촉자 검사중

대구시 서구 중리동 대구의료원 앞 한 어린이집 창문에 코로나19 대응에 최선을 다하는 의료진, 구급대원, 자원봉사자 등을 응원하는 어린이들의 메시지가 걸려있는 모습.

대구시 서구 중리동 대구의료원 앞 한 어린이집 창문에 코로나19 대응에 최선을 다하는 의료진, 구급대원, 자원봉사자 등을 응원하는 어린이들의 메시지가 걸려있는 모습.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대구에 사는 인근 지역 고교 40대 보건교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


1일 대구시에 따르면 신규 확진자는 경북 경산시에 있는 경산과학고등학교 보건 여교사로, 지난 5월30일 학생 기숙사 입소 전 학생과 교사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전수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해당 교사와 접촉한 동료 교사 2명과 학부모 3명 등 모두 12명을 대상으로 검체 검사를 실시하는 한편 감염 경로에 대한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로써 대구지역 확진자는 1일 0시 기준으로 6884명으로 늘어났다.


또 같은 시각 기준으로 대구지역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전날에 비해 2명 증가한 183명으로 집계됐다. 대구의료원에서 숨진 182번째 사망자(80·여)는 당뇨와 치매, 파킨슨병 등 기저질환을 함께 앓고 있었다. 183번째 사망자(86) 또한 심부전과 당뇨, 뇌졸중 등 기저질환자로서, 대구가톨릭대병원을 거쳐 대구의료원에서 치료를 받아오다가 5월31일 숨졌다.


대구지역 완치자는 전날 병원에서 완치 판정을 받은 2명이 퇴원하면서, 6695명(병원 3656, 생활치료센터 2844, 자가 195)으로 늘어났다. 완치율은 96.1%(전국 90.6%)에 달한다.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pdw12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