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확진자 다녀간 상주 열방센터 관계자 42명 모두 '음성'

최종수정 2020.05.25 19:31 기사입력 2020.05.25 19:31

댓글쓰기

확진자 다녀간 상주 열방센터 관계자 42명 모두 '음성'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주철인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경기도 의정부시 A(52) 목사가 다녀간 상주의 선교센터 직원 등 42명 모두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상주시는 BTJ열방센터 직원 등 42명의 검체를 24일 오후 채취해 검사를 의뢰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타났다고 25일 밝혔다.

특히 A 목사와 함께 식사해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열방센터 대표도 음성 판정을 받았다.


상주시는 이밖에 이날 열방센터 직원을 비롯한 72명의 검체를 추가로 채취해 검사를 의뢰했다.


A 목사는 지난 22일 오후 3시 30분경 의정부시에서 다른 목사 등 3명과 함께 BTJ열방센터를 방문했다. 이곳에서 센터 직원 1명의 안내를 받아 시설을 견학한 뒤 열방센터 대표 등 9명과 식사를 하고 오후 7시쯤 의정부로 돌아갔다.

A 목사는 호흡기 증상과 몸살 증세가 있어 23일 의정부의 한 병원에서 검사 후 24일 오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상주시 관계자는 “A 목사가 밀접 접촉한 사람은 모두 10명”이라며 “열방센터 대표를 제외하고 서울?경기도 등에 거주하는 9명에 대해서는 해당 시?군?구에 접촉 사실을 통보했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주철인 기자 lx90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