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케이옥션 프리미엄 경매에 클래식 벤츠 출품 '시작가 4억원'

최종수정 2019.08.09 18:59 기사입력 2019.08.09 18:59

댓글쓰기

태그호이어 손흥민 리미티드 에디션도 눈길…8월 '자선+프리미엄 온라인경매' 24억원어치 출품

케이옥션 8월 프리미엄 온라인 경매에 '붉은 돼지(Red Pig)'라는 별명을 가진 클래식 자동차 메르세데스 벤츠 300SEL 6.3 AMG가 출품된다.  [사진= 케이옥션 제공]

케이옥션 8월 프리미엄 온라인 경매에 '붉은 돼지(Red Pig)'라는 별명을 가진 클래식 자동차 메르세데스 벤츠 300SEL 6.3 AMG가 출품된다. [사진= 케이옥션 제공]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케이옥션의 8월 프리미엄 온라인 경매에 '붉은 돼지(Red Pig)'라는 별명을 가진 클래식 자동차 메르세데스 벤츠 300SEL 6.3 AMG가 출품된다.


케이옥션은 8월 '자선+프리미엄 온라인경매'가 오는 10~21일 진행된다며 프리미엄 경매를 통해 처음으로 클래식 자동차를 출품한다고 9일 전했다.


출품되는 메르세데스 벤츠 300SEL 6.3 AMG는 에릭 왁센버거가 설계하고 폴 브라크가 디자인한 300SEL 모델을 1969년 AMG가 경주용으로 개조한 모델이다. 300SEL AMG는 1971년에 열린 벨기에 스파-프랑코샹(Spa-Francorchamps) 24시간 레이스에 출전해 종합 2위, 클래스 1위의 성적을 내며 주목 받았다. 당시에는 작고 민첩한 차체의 레이스카가 유행이었는데, 300SEL은 지금의 벤츠 S클래스 급인 커다란 차체로 최상위권의 성적을 냈다. AMG사의 기술력을 증명한 셈이다.


300SEL AMG는 커다란 차체와 특유의 붉은 색상으로 붉은 돼지(Red Pig)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메르세데스 벤츠 300SEL 6.3 AMG는 추정가 5억5000만원에서 7억원으로 경매는 4억원에 시작한다. 이 자동차는 오는 13일 개최되는 케이옥션의 메세나 콘서트 현장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다.


프리미엄 온라인 경매에는 메르세데스 벤츠 300SEL 6.3 AMG 외에 한국 근현대 미술품과 해외 미술품을 필두로 한국화 및 고미술품, 주얼리가 경매에 오른다. 아트토이 섹션도 마련된다. 아트토이 섹션에는 방탄소년단 RM과 제이홉이 좋아한다는 카우스 아트상품, 다양한 사이즈와 디자인으로 많은 마니아를 확보하고 있는 베어브릭 중 잭슨 폴록과의 콜라보로 만들어진 '베어브릭 잭슨 폴록(BE@RBRICK Jackson Pollock)', 줄리안 오피, 야요이 쿠사마 등 인기 있는 작가의 아트상품 열 점이 경매에 오른다. 아트토이란 디자이너나 예술가에 의해 창조된 장난감으로 50개에서 2000개 한정으로 만들어진 수집 가능한 토이를 말한다.

'태그호이어 손흥민 리미티드 에디션' 시계 두 점(77번, 777번)이 케이옥션 8월 자선경매에 출품된다.   [사진= 케이옥션 제공]

'태그호이어 손흥민 리미티드 에디션' 시계 두 점(77번, 777번)이 케이옥션 8월 자선경매에 출품된다. [사진= 케이옥션 제공]


자선경매에는 대한민국 유소년 축구 후원을 위해 태그호이어와 손흥민이 기증한 '태그호이어 손흥민 리미티드 에디션' 시계 두 점과 문화 나눔 프로젝트 '더블케이 연극학교' 후원을 위한 연예인들의 소장품이 대거 출품된다. 태그호이어 손흥민 리미티드 에디션 777개 한정 수량으로 제작된 에디션 7번은 손흥민 선수가 직접 착용하고, 77번과 777번은 자선경매에 출품돼 유소년 축구 후원에 힘을 더한다.

더블케이 연극학교는 배우 김수로와 김민종이 재능 있고 실력 있는 연극인들에게 무대에 설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된 문화 나눔 프로젝트이다. 김수로와 김민종이 제작한 뮤지컬 '랭보' 공연 관람권, 배우 장동건, 현빈, 장혁의 소장품, MC 유재석, 가수 김종국, 설현의 소장품 등 더블케이 연극학교를 후원하기 위해 출품된 스타들의 애장품을 경매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프리미엄 경매와 자선경매를 합쳐 총 250여점, 약 24억원어치가 경매에 오르며, 출품작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프리뷰는 신사동 전시장과 케이옥션 홈페이지에서 10일부터 경매를 마감하는 21일까지 열린다. 프리뷰 기간(기간 중 무휴) 중 누구나 예약 없이 무료로 작품을 관람할 수 있다. 경매응찰은 케이옥션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회원가입 후 개인인증을 완료한 회원에 한하여 가능하며, 프리뷰 기간 중 24시 온라인 응찰을 할 수 있다. 경매 마감은 경매 마지막 날인 21일 오후 4시부터 열 점씩 5분 간격으로 진행된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