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성호 "북한 인권 학대, 정치적 관점에서 보면 안돼"

최종수정 2019.02.05 12:55 기사입력 2019.02.05 12:5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북한 인권 활동가인 탈북자 지성호씨가 4일 워싱턴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 북한 인권 문제에 대한 미국 정부의 관심을 촉구했다. "북한의 인권 학대를 정치적 관점에서 보면 안 된다"고 했다.


지씨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해 북미 정상회담 뒤 북한의 인권 문제를 많이 언급하지 않고 있으나 여전히 희망을 가지고 있다"면서 "북한 정권의 탄압은 주민들 생명권에 큰 피해를 주고 있다는 점을 기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나는 단지 트럼프 대통령의 입만 보지 않는다"며 "워싱턴에 있는 많은 단체도 목소리를 낼 수 있다"고 했다.


지씨는 지난해 초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 역설에서 '특별 게스트'로 깜짝 소개돼 주목을 받았다. 당시 트럼프 대통령은 그를 "섬뜩한 북한 정권에 대한 또 한 명의 목격자"라고 소개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올해 국정 연설은 5일에 진행된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