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수시, 소호동 소제마을 택지개발사업 본격 추진

최종수정 2019.02.05 00:19 기사입력 2019.02.05 00:19

댓글쓰기

여수시, 소호동 소제마을 택지개발사업 본격 추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신동호 기자] 전남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올해부터 소제마을 418000㎡ 부지에 사업비 1324억 원을 투입하는 택지개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시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소제마을에 주거시설용지 200640㎡(48%), 상업시설용지 12540㎡(3%), 공원·주차장 등 공공시설용지 204820㎡(49%)를 조성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6월 전남도로부터 택지개발계획 승인을 받은 후 10월부터 보상물건 실태조사를 진행했다.

여수시, 소호동 소제마을 택지개발사업 본격 추진


보상물건은 토지 536필지, 주택 94동이며, 실태조사는 90% 완료했다.


실태조사를 마친 보상물건에 대해서는 오는 8일까지 이의신청을 받는다.


이의신청이 마무리되면 2월 중 보상협의회를 개최하고, 3월부터 감정평가를 시작해 4월에는 보상 협의에 들어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보상 협의가 마무리되는 올 하반기부터 택지개발 공사가 시작될 것 같다”며 “5년 후 시민들께 최고의 명품택지를 제공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신동호 기자 sdhs6751@hanmail.net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