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 '근육 여신'의 셀카 타임

최종수정 2019.01.04 11:23 기사입력 2019.01.04 11:23

댓글쓰기

사진=안나 니스트롬 인스타그램

사진=안나 니스트롬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스웨덴 섹시 피트니스 모델 안나 니스트롬이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다른 일상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안나 니스트롬은 "올해 첫 운동 시간"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검은색 탑의 운동복 차림으로 한 손에 휴대폰을 들고 앉아서 셀카를 찍고 있다. 포니테일형 머리로 귀여움을 살린 외모와 운동으로 다져진 굴곡진 몸매가 시선을 끈다.

한편 안나 니스트롬은 155cm의 작은 키에도 불구하고 완벽한 비율과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수많은 팔로워를 가진 세계적인 SNS 스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