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일부 "개성공단 근로자 위로금 지급 완료"

최종수정 2016.12.31 04:05 기사입력 2016.12.30 10: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통일부는 개성공단 기업과 근로자에 대해 전체 지원 예산(5200억원)의 96%에 달하는 5011억원이 지급됐다고 30일 밝혔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근로자 위로금 지급이 12월28일부로 모두 완료됐다. 개성공단 현지 주재원 804명에 대해 124억원이 지급됐다"며 이같이 전했다.

정 대변인은 "위로금 지급으로 근로자들의 생계 부담을 줄이는 데 기여했다고 보며 정부는 앞으로도 근로자 고용 안정을 위한 다각적 지원 방안을 강구·시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정 대변인은 또 기업에는 모두 4887억원의 지원금이 지급돼 집행률이 96.5%라고 설명했다. 나머지 지원금 약 143억원은 대부분 경협보험금으로, 보험금은 법률상 3년간 신청할 수 있으므로 향후 기업들이 신청해오는 대로 계속해서 지급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