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글로비스, 소외계층 위한 '사랑의 나눔 바자회'

최종수정 2016.12.25 09:41 기사입력 2016.12.25 09:41

댓글쓰기

지난 23일 현대글로비스의 대학생 홍보대사인 '영글로비스'가 임직원들이 기부한 물품들을 판매하고 있다.

지난 23일 현대글로비스의 대학생 홍보대사인 '영글로비스'가 임직원들이 기부한 물품들을 판매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현대글로비스 는 지난 23일 대학생 홍보대사인 '영글로비스'와 서울 강남구 현대글로비스 본사에서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나눔 바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세 번째를 맞는 영글로비스 나눔 바자회는 연말을 맞아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바자회에서 영글로비스는 현대글로비스 임직원들이 기부한 화장품, 의류, 도서, 전자기기 등 600여개의 물품들을 임직원과 외부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판매했다.

현대글로비스는 이날 바자회 판매수익금 445만원과 동일한 금액을 추가로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총 890만원을 강남종합사회복지관, 청운요양원 등 소외계층을 위한 복지시설 10여곳에 전달할 예정이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매년 전 임직원이 성의를 다해 물품을 기부하고, 영글로비스가 중심이 돼 판매한 수익금을 회사 결연 복지시설에 기부하는 참여형 나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현대글로비스 임직원과 영글로비스가 한 뜻으로 모은 마음이 전달돼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영글로비스는 현대글로비스가 젊은 세대와 소통하기 위해 2013년부터 운영하는 대학생 홍보대사 프로그램이다. 총 14명의 대학생이 현대글로비스의 물류, 유통, 중고차 사업 등 국내외 사업장 방문은 물론 주요 행사와 사회공헌 활동 등에 참여해 취재한 기사를 온라인 전용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을 통해 알리고 있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