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융소비자원, 최순실씨 고발키로…외관법 위반·조세포탈 혐의

최종수정 2016.10.31 10:27 기사입력 2016.10.27 10: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금융소비자원이 ‘비선실세’ 논란이 일고 있는 최순실씨를 외환관리법, 조세포탈, 재산국외도피 등의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키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금소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최순실씨 등이 장기간 불법 범죄자금 등을 국내에 은닉 송금하는 과정에서 불법적인 자금 모집, 거래, 송금 등이 있었는지 먼저 밝히는 것이 문제의 본질을 더 빠르고 쉽게 밝힐 수 있다”며 “금융당국과 금융회사들에 대한 전방위 수사를 신속히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금소원은 또 “어떻게 이런 거액의 거래가 금융정보분석원의 모니터링 없이 이루어 질 수 있었는지 의혹을 가질 수밖에 없다”며 “이런 점에서 금융정보분석원과 관련 금융사에 대한 압수수색 등의 모든 법적 조치를 하루 빨리 실행하는 것이 국정농단을 밝히는 단초”라고 말했다.

금소원은 검찰 수사와는 별도로 금융위원회가 관련 범죄행위를 하루 빨리 발표해야 하고, 관련 공무원과 금융사에 대한 고발과 제재 조치를 취해야 하다고 주장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