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검찰, 최순실 의혹 특별수사본부 구성…본부장에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

최종수정 2016.10.27 10:57 기사입력 2016.10.27 10:30

댓글쓰기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 사진=아시아경제 DB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 사진=아시아경제 DB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검찰이 최순실씨의 국정논단 의혹 사건 특별수사본부를 구성했다. 본부장은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이 맡기로 했다.

27일 대검찰청은 "김수남 검찰총장이 최순실 의혹 사건과 관련해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특별수사본부를 설치해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대검찰청은 김수남 총장이 이영렬 본부장에게 "철저하게 수사하여 신속히 진상을 규명하라"고 지시했다고 전했다.

대검찰청은 또 "이영렬 본부장은 독립해 수사를 진행하고 검찰총장에게 수사 결과만 보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특별수사본부에는 미르·K스포츠재단과 최씨 관련 의혹을 수사하던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 외에 특수1부 등이 추가로 투입돼 꾸려질 계획이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