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 혼자 산다' 무에타이 하는 기안84, 복근 있던 리즈시절 공개

최종수정 2016.10.08 10:42 기사입력 2016.10.08 10:42

댓글쓰기

기안84.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기안84.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믿기지 않는 리즈시절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웹툰작가 기안84가 출연해 무에타이 도장을 찾았다.
이날 기안84는 “예전에 유일하게 했던 운동이 무에타이였다”며 “주변사람들이 다 살쪘다고 말하고 체중을 재보니까 15kg이나 살이 쪘더라”며 다시금 운동에 대한 열의를 불태웠다.

기안84의 과거 모습은 지금과 달리 슬림하고 탄탄했으며 심지어 복근까지 있었다.
기안84는 "그때는 그림보다 운동을 더 열심히 했다"며 “10년 전에는 예전에는 따로 운동을 하지 않아도 날아다닐 정도로 체력도 좋고 몸이 좋았다. 몸은 완전 이소룡이었다. 당시에는 ‘기안동 카오클라이’로 불렸다”고 자랑했다.

또한 체육관 관장은 "형 (옛날에) 여자한테도 인기 많았었는데, 맨날 여자친구가 바뀌어 있고"라며 과거 시절을 갑작스럽게 폭로해 신빙성을 더했다.
하지만 지금의 기안84는 영락없는 저질 체력이었다. 운동을 시작한 얼마 지나지 않아 바닥에 뻗어 버리더니, 스파링 이후에는 “진짜 집에 가고 싶었다”고 울먹였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