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도군, 재난취약계층 300가구에 소화기 등 기초소방시설 설치

최종수정 2016.08.26 11:24 기사입력 2016.08.26 11:24

댓글쓰기

진도군, 재난취약계층 300가구에 소화기 등 기초소방시설 설치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진도군이 열악한 주거환경과 화재 등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재난취약가구를 대상으로 하반기에 소방안전점검과 소화기 등 기초소방시설 설치 사업을 실시한다.

26일 진도군에 따르면 경제적 자활능력이 부족한 사회적 약자 중 노후된 주거환경에 거주해 화재 위험에 노출된 재난취약계층 300가구에 대해 진도119안전센터의 협조를 얻어 소화기와 단독 경보형 감지기를 하반기에 설치한다.
특히 특수시책으로 추진하고 있는 찾아가는 안전체험교육을 위해 진도119안전센터, 의용소방대 등의 협조를 얻어 재난취약계층에 소화기 사용법과 관리요령 등 안전교육도 함께 진행한다.

진도군 안전건설과 관계자는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경제적으로 열악한 재난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사업을 지속적 실시해 화재로 인한 인적·물적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민선 6기 군정목표인 ‘군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진도’를 위해 민·관·군·경이 함께하는 안전진도실천협의회를 중심으로 앞으로도 안전사고예방을 위한 캠페인도 지속적으로 전개한다.
한편 화재예방을 위해 소방시설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제8조 및 전라남도 주택소방시설 설치기준 조례 제3조에 의해 단독, 다가구, 다세대, 연립주택 등 일반주택 소유자는 소화기, 단독 경보형 감지기 등으로 내년 2월 4일까지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