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원티드’ 드디어 밝혀진다, 김아중이 무슨 잘못 했기에 아들이 납치됐는지

최종수정 2016.08.17 12:31 기사입력 2016.08.17 12:31

댓글쓰기

사진= 김아중 인스타그램

사진= 김아중 인스타그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원티드' 김아중이 마지막 촬영장에서 동료들과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김아중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혜인 '원티드' 방송팀 마지막 촬영날! 신동욱(엄태웅 분) 피디, 연우신(박효주 분) 작가, 박보연(전효성 분) 조감독, 최준구(이문식 분) 국장님 어디가셨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원티드'에 함께 출연 중인 엄태웅, 박효주, 김아중이 카메라를 보고 미소를 짓고 있다. 이들은 김아중의 아들을 찾기 위해 납치범이 요구한 '원티드' 실시간 방송을 하기 위해 모인 팀이어서 더 끈끈해 보인다.

한편 '원티드'에서 정혜인(김아중 분)의 아들을 납치한 사람이 국장 최준구(이문식 분)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정혜인은 생방송을 통해 "내 죄가 뭔지 밝혀달라"고 요구했다. 정혜인이 어떤 잘못을 했기에 그녀의 아들을 납치했는지에 대한 이유가 종영을 2회 남긴 오늘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