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화재, 우수인증설계사 업계 최대 배출

최종수정 2016.07.27 09:20 기사입력 2016.07.27 09:20

댓글쓰기

삼성화재, 우수인증설계사 업계 최대 배출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삼성화재는 올해 5456명의 우수인증설계사를 배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보험업계 최대 인원이다.

손해보험협회에서 선발한 2016년 우수인증설계사는 1만4901명이다. 이 중 삼성화재 보험설계사는 36.6%에 달한다. 손해보험 우수인증설계사 5명 중 2명이 삼성화재 소속인 셈이다.
우수인증설계사 제도는 보험설계사의 전문성 향상을 유도하고 보험상품의 완전판매 및 건전한 모집질서 확립을 위해 2008년 도입됐다.

손해보험 우수인증설계사로 선발되기 위해서는 한 회사에서 3년이상 꾸준히 활동해야 되며 불완전 판매가 단 한 건도 없어야 한다. 또 보험모집 실적이 우수해야 할 뿐만 아니라, 모집한 보험계약의 13회차 유지율이 85%가 넘어야 한다.

삼성화재는 체계적 교육을 꾸준히 시행해 올바른 보험영업 문화의 기틀을 다져왔다. 특히 우수인증 설계사가 멘토가 돼 다른 보험설계사들을 코칭하는 ‘멘토링’ 제도가 우수인증설계사 배출에 큰 역할을 했다고 삼성화재는 분석했다.
또 전문화된 영업지원시스템을 활용해 보험 컨설팅 역량을 강화한 것도 우수인증설계사를 많이 배출한 요인다. 삼성화재는 업계 최초로 태블릿 PC를 활용한 보험업무 체계를 구축했다. 이를 통해 시간과 장소의 제약 없이 고객에게 상담부터 컨설팅, 계약체결까지 논스톱으로 제공하고 있다.

더불어 삼성화재는 보험관련 온라인 콘텐츠가 수록된 정보큰바다, 손해보험 설계사 활동에 필요한 각종 업무지식을 공유하는 RC지식센터 등을 운영하고 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