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證, K뱅크 보유 지분 전량 NH證에 매각

최종수정 2016.07.27 06:26 기사입력 2016.07.27 06: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KB금융지주에 인수된 이 인터넷전문은행 'K뱅크' 보유 지분 전량을 NH투자증권에 매각한다.

현대증권은 보유 중인 K뱅크 지분(10%) 매각과 관련해 NH투자증권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현대증권 관계자는 "26일 오후 현대증권이 보유한 K-뱅크 지분 매각과 관련해 NH투자증권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며 "향후 현대증권은 K-뱅크, NH투자증권과 긴밀히 협조해 거래 완결까지 성실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NH투자증권은 인터파크가 주도하는 인터넷전문은행 컨소시엄에 참여했다가 예비인가에서 탈락했었다.

현대증권은 KT가 주도하는 K뱅크 준비법인의 3대 주주였으나 KB금융지주에 인수되며 K뱅크의 지분 매각을 검토해왔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