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 상반기 M&A 41건…작년보다 37% 줄어

최종수정 2016.07.18 09:33 기사입력 2016.07.18 09:33

댓글쓰기

올 상반기 M&A 현황

올 상반기 M&A 현황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올 상반기 기업인수합병(M&A) 건수가 지난해 동기보다 37%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예탁결제원은 올 상반기 상장법인 중 M&A 등에 의해 기업인수 및 합병을 완료하거나 진행 중인 회사는 41개사로 전년 상반기(65개사) 대비 36.9% 감소했다고 밝혔다.

증권시장별로 구분하면 유가증권시장법인이 22개사(53.7%)를 차지했다. 코스닥시장법인은 19개사(46.3%)였다. 사유별로는 합병이 40개사로 가장 많았으며, 영업양수양도 1개사 순이었다.

한편 주식매수청구권 행사로 예탁원을 통해 회사가 실질주주에게 지급한 주식매수청구대금은 466억원으로 전년 상반기(2710억원) 대비 82.8%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주요 상황을 보면 유가증권시장법인의 경우 경남에너지가 영업양수대금으로 278억원, 한화화인케미칼이 합병으로 78억원의 주식매수청구대금을 지급했다.
코스닥시장법인의 경우 합병으로 썸에이지 가 94억원, 닉스테크가 16억원의 주식매수청구대금을 지급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