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쌍용차, 티볼리 에어 가솔린 모델 출시

최종수정 2016.07.11 09:58 기사입력 2016.07.11 09:58

댓글쓰기

쌍용자동차의 티볼리 에어 가솔린 모델. /

쌍용자동차의 티볼리 에어 가솔린 모델. /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쌍용자동차가 티볼리 브랜드의 라인업 강화를 위해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티볼리 에어의 가솔린 모델을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쌍용차는 경쾌한 주행성능과 뛰어난 가격경쟁력을 갖춘 티볼리 에어 가솔린 모델을 통해 기존 경쟁 시장인 1.7리터급 준중형 SUV 모델을 넘어서 타깃 소비자층을 더욱 확대할 방침이다.

티볼리 에어 가솔린 모델은 e-XGi160 가솔린 엔진과 아이신(AISIN)사의 6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돼 최대출력 126마력(ps), 최대토크 16.0kg·m를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리터당 10.8km(2WD A/T 기준)다. 특히 티볼리와 더불어 국내 SUV 중 유일하게 '가솔린+4WD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온·오프로드 주행능력을 갖췄으며 정숙성과 승차감이 뛰어나다고 쌍용차는 강조했다. 판매가는 IX 트림이 2110만원, RX 트림이 2310만원이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이사는 "그동안 티볼리 브랜드는 다양한 라인업으로 소형 SUV 시장을 주도해왔다"며 "이번 티볼리 에어 가솔린 모델 추가 투입을 통해 고객의 니즈는 물론 시장의 트렌드 변화까지 대응해 나감으로써 시장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