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재부, 세제실장에 최영록 새누리당 수석전문위원 임명

최종수정 2016.07.11 09:51 기사입력 2016.07.11 09:49

댓글쓰기

조세총괄정책관 안택순·소득법인세정책관 임재현

최영록 신임 기획재정부 세제실장

최영록 신임 기획재정부 세제실장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기획재정부 신임 세제실장(1급)으로 최영록(51·행시 30회) 새누리당 수석전문위원이 11일 임명됐다.

대구 영신고와 고려대 행정학과를 졸업한 최 신임 세제실장은 행정고시(30회) 합격 후 재정경제부 법인세제과장, 기획재정부 조세정책과장·조세정책관 등 세제 관련 주요 보직을 역임했다.

최 실장은 치밀한 일처리와 원만한 성품으로 조직 내 신임이 두텁다는 평가를 받는다. 올해 세법개정을 포함한 향후 세제개편을 주도해 나갈 적임자로 일찍부터 거론돼왔다.

한편 기재부는 조세총괄정책관에는 안택순(52·행시 32회) 소득법인세정책관을, 소득법인세정책관엔 임재현(52·행시 34회) 재산소비세정책관을 각각 임명했다.

안 신임 조세총괄정책관은 광주 서석고,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기재부 조세정책과장, 조세기획관 등을 맡았다. 임 신임 소득법인세정책관은 대일고와 연세대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소비세제과장과 법인세제과장, 조세정책과장, 조세심판원 상임심판관 등을 거쳤다.

기재부는 이번 인사로 공석이 된 재산소비세정책관을 이달 중 임명하는 등 후속인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세종=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