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컬투쇼’ 배성우 “조인성·정우성과 찍은 영화 ‘더 킹’…내 역할은 오징어”

최종수정 2016.07.05 15:28 기사입력 2016.07.05 15:28

댓글쓰기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영화배우 배성우. 사진=SBS 파워FM 화면 캡처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영화배우 배성우. 사진=SBS 파워FM 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강성민 인턴기자] 영화배우 배성우가 5일 방영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이번에 촬영한 영화 ‘더 킹’에 대해서 “조인성씨와 정우성씨와 함께 나온다. 두 사람 사이에서 오징어 역할을 맡았다”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어 그는 “영화 ‘더 킹’에서 검사 역을 맡았으며 어제 아침에 ‘더 킹 촬영을 끝냈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조인성과 정우성에 대해 “두 분 다 정말 좋은 사람이다. 세 명이서 함께 촬영하는 장면이 많아서 술도 함께 많이 마셨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배성우는 ‘다작요’라는 별명에 대해서 “2년 전에 많이 찍은 게 지난해에 휘몰아쳐 개봉한 탓”이라며 “올해는 한 편이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그가 출연하는 영화 ‘더 킹’은 세상의 왕이 되고 싶었던 한 남자의 생존을 그린 범죄 액션 영화로 올해 12월쯤 개봉할 예정이다.

강성민 인턴기자 yapal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