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공항, '2018 IATA 슬롯콘퍼런스' 개최

최종수정 2016.06.26 18:46 기사입력 2016.06.26 18: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정일영)가 2018년 11월 개최하는 ‘제143차 국제항공운송협회(IATA) 슬롯콘퍼런스’를 유치한다고 26일 밝혔다. 제143차 IATA 슬롯콘퍼런스는 오는 2018년 11월6일부터 9일까지 나흘간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린다.

슬롯콘퍼런스는 전 세계 항공사들이 참여하는 민간기구 국제항공운송협회(IATA)가 주관하는 국제회의다. 200여개 IATA 회원 및 비회원 항공사, 60여개 공항 관계자 등 1000여명이 1년에 두 차례 모여 차기 시즌의 항공기 취항을 위한 슬롯 가용 여부를 협의하는 대규모 국제행사이다.
인천공항공사는 인천관광공사 등 유관기관과 협력을 통해 올해 초부터 인천 송도를 후보지로 유치 활동을 벌여왔으며, 지난 3월24일에는 싱가포르, 오만 무스카트, 스페인 바르셀로나 등 유수한 유치 후보지와 경쟁 끝에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이후 현장실사를 거쳐 지난 21~23일까지 독일 함부르크에서 열린 IATA 슬롯콘퍼런스에서 최종 개최지로 확정됐다.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2018년은 현재 건설 중인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이 완공되고 본격적인 운영이 시작되는 시기인 만큼,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인천공항의 우수성을 항공분야 대규모 국제행사의 개최를 통해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