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북한, 무수단 미사일 '화성-10' 시험발사 성공 주장

최종수정 2016.06.23 10:07 기사입력 2016.06.23 10:07

댓글쓰기

무수단미사일. 사진=아시아경제DB

무수단미사일.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북한이 무수단 미사일 시험 발사에 성공했다고 주장했다.

23일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지상 대 지상 중장거리 전략탄도로케트 화성 10호'의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보도했다. 북한은 무수단 미사일을 화성 10호로 부르고 있다.
김정은은 시험발사를 지켜본 뒤 "적들은 물론 전세계가 이번 탄도로케트의 비행궤적만 보고도 중장거리전략탄도로케트의 능력을 바로 평가할 수 있을 것"이라며 "태평양작전지대안의 미국놈들을 전면적이고 현실적으로 공격할 수 있는 확실한 능력을 가지게 되었다"고 말했다고 조선중앙통신 등 북한 매체가 23일 보도했다.

이어 그는 "이번 시험발사는 우리 국가의 핵공격능력을 더한층 강화하는 중요한 계기로 되었다"면서 "선제핵공격능력을 지속적으로 확대 강화해 나가며 다양한 전략공격무기들을 계속 연구개발하여야 한다"고 밝혔다.

앞서 북한은 22일 '무수단(BM-25)' 중거리 탄도미사일(IRBM)을 2발 발사해 1발은 400㎞를 비행하는 데 성공했다.
무수단 미사일 비행에 대해 북한은 "시험발사는 탄로로켓의 최대사거리를 모의하여 고각발사체제로 진행됐다"며 "김정은 동지께서 지켜보시는 가운데 천둥 같은 폭음을 터뜨리며 자행발사대를 이탈한 탄도로켓은 예정비행궤도를 따라 최대정점고도 1413.6㎞까지 상승비행해 400㎞ 전방의 예정된 목표수역에 정확히 낙탄되었다"고 주장했다.

한편 국방부는 23일 오전 전반기 전군 주요지휘관회의를 개최해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한 군(軍)의 대비태세를 긴급 점검한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도 같은 날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한 대응책을 논의하기 위해 긴급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