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우디코리아, 최상위 스포츠세단 '뉴 아우디 S8 플러스' 출시

최종수정 2016.06.13 10:03 기사입력 2016.06.13 10:03

댓글쓰기

아우디코리아의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뉴 아우디 S8 플러스' /

아우디코리아의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뉴 아우디 S8 플러스' /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아우디코리아가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뉴 아우디 S8 플러스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모델은 기존 S8보다 강력한 파워와 스포츠 드라이빙 성능을 갖춰 이름에 '플러스'가 추가됐다. V8 트윈터보 4.0리터 TFSI 엔진은 최고출력 605마력과 최대 토크 71.4kg.m의 강력한 힘을 보여준다. 기존 모델에 비해 출력이 85마력 향상돼 정지 상태에서 100km에 도달 시간은 3.8초에 불과하다.

최대 강점으로는 경량 설계를 꼽을 수 있다. 차체의 대부분이 경량 소재인 알루미늄으로 만들어졌고 아우디 스페이스 프레임(ASF)을 기반으로 설계됐다. 중량은 231kg에 지나지 않아 동급 경쟁 모델 중 가장 가볍다.

외관 디자인은 디테일에서 최상위 모델다운 스포티한 위엄이 드러난다. 전면과 후면에 S8로고를, 프론트 휀더에는 'V8 T' 배지로 신모델만의 특색을 드러낸다. 또한 리어 리드에 장착된 기본 사양인 카본 리어 스포일러와 전면 양 측면에 위치한 공기 흡입구의 플랩과 프런트 에이프런의 블레이드 역시 탄소 섬유로 제작됐다.

실내는 스포티한 디테일과 명품 소재, 넉넉한 실내 공간으로 마음을 사로잡는다. 아트라스 카본 인레이가 기본으로 적용됐고 알칸타라 가죽으로 마감된 블랙 천장, 앞, 뒷좌석 전동, 열선, 통풍 및 마사지 시트를 적용한 컴포트 스포츠 시트는 편안함과 스포티한면를 강조했다.
세드릭 주흐넬 아우디코리아 사장은 "뉴 아우디 S8 플러스는 스포츠 세단의 기준을 한 단계 더 높인 프리미엄 세단 세그먼트에서 아우디의 브랜드 포지션을 공고히 하는 최상위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이라며 "동급 최고의 가속 성능과 최고급 사양을 갖춘 뉴 아우디 S8 플러스는 세단의 우아한 품격과 다이내믹한 드라이빙을 동시에 즐기길 원하는 고객들에게 최고의 만족감을 안겨줄 차"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뉴 아우디 S8 플러스의 출시가는 부가세 포함 2억1300만원이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