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초등학교 앞 옐로카펫 설치 어린이 등굣길 안전

최종수정 2016.06.13 07:01 기사입력 2016.06.13 07:01

댓글쓰기

동대문구, 안전한 어린이 통학로 조성 박차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어린이들의 안전한 등하굣길을 만들기 위해 이달 8일 홍파초교 정문 옆 횡단보도에 옐로카펫을 설치, 지난달에는 보도블록을 확장하는 등 다양한 어린이 보행안전책을 펼치고 있다.

이번 옐로카펫 설치는 학교 주변 어린이 보행량이 많은 횡단보도 앞 교통사각지점에 눈에 확 들어오는 노란색 구조물을 설치해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추진됐다.

지난 8일 오전 9시부터 진행된 옐로카펫 설치에는 국제아동인권센터 스태프의 지도에 따라 교사, 학부모, 학생 등 20여 명이 참여해 고무망치로 그래픽 노면표시제를 보도 위에 두드려 설치했다.
홍파초교 정문 옆 횡단보도 옐로카펫

홍파초교 정문 옆 횡단보도 옐로카펫


이와 더불어 같은 날 오전 8시30분 등교시간 동안 신답초교 통학로에서는 ▲학교장, 교사, 어린이 등 35명 ▲녹색어머니 연합회, 모범운전자회 등 시민단체 15명 ▲동대문경찰서장 및 교통과 관계자 10명 등 70여명이 함께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을 벌였다.

구는 지난달 25일 휘경동 전동중 등 학교 주변 통학로를 개선하기 위해 장안벚꽃로 산업인력공단 앞 보도 폭을 2.2m에서 3.2m로 확장하는 공사를 완료했다.

구는 8월부터 10월까지 이문초교 앞 보도블록 공사를 진행하고 연중 초·중·고교 주변 통학로 일제점검을 진행, 불편사항을 개선하는 등 앞으로도 등하굣길 안전을 도모할 예정이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아이들은 세상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소중한 자산이다. 앞으로도 아이들과 학부모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통학로를 조성하기 위해 철저한 점검과 개선을 해나갈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