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쇼핑, TV 마트 오픈

최종수정 2016.06.09 09:00 기사입력 2016.06.09 09:00

댓글쓰기

방송 보다 앱에서 장보기 가능
신선·가공식품 등 반복구매 상품으로 구성

9일 K쇼핑 직원들이 ‘TV 마트’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9일 K쇼핑 직원들이 ‘TV 마트’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최근 TV앱을 통해 생활용품, 식품 카테고리 판매율이 높아지는 추세에 맞춰 K쇼핑이 장보기 상품을 바로 구입할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였다. 상품은 생필품, 신선식품 등 반복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상품 중심으로 구성했다.

K쇼핑은 9일 ‘TV 마트’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TV앱은 홈쇼핑 방송 중 우측의 메뉴를 리모컨으로 선택해 방송 이외의 다양한 쇼핑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양방향 T커머스 서비스를 말한다. T커머스 채널에서는 TV앱을 통해 상품 품목별로 시청자가 직접 리모컨으로 원하는 상품을 선택할 수 있다.
K쇼핑이 최근 3개월간 TV앱을 통한 매출을 분석한 결과, 생활용품과 식품 카테고리의 판매 비중이 25%에 달했으며, 타 카테고리 대비 30대 고객의 주문 비중이 높게 나타났다. 생활·식품 카테고리는 30대 고객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카테고리 1위로 전체 상품군 중 이용률이 32%에 달했다.

이러한 분석 결과를 토대로 채널 시청 중 생필품, 장보기 상품을 바로 구입할 수 있는 TV 마트 서비스를 선보이게 된 것. TV 마트에는 쌀, 잡곡, 고기, 채소, 과일 등의 신선식품과 김치, 반찬류, 생수를 포함한 가공식품, 세제, 화장지, 세안용품 등의 생필품으로 구성됐다.

김경로 커머스 마케팅 본부장은 “K쇼핑 방송 시청 중 언제라도 간편하게 생필품과 식품을 리모컨으로 구입할 수 있으며, 매주 인터넷 최저가 상품을 구성해 깜짝 가격 혜택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6월 한 달간 TV앱에서 1회만 구매해도 상품당 2000원의 적립금을 100%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