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H, 명지국제신도시 '오션타운' 1201가구 분양

최종수정 2016.05.24 10:11 기사입력 2016.05.24 10:11

댓글쓰기

명지국제신도시 지역도(자료: LH)

명지국제신도시 지역도(자료: LH)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명지국제신도시 B1블록에서 공공분양주택 '오션타운' 1201가구(전용면적 74~84㎡)를 신규 공급한다고 24일 밝혔다.

명지국제신도시는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의 핵심지역으로 비즈니스, 호텔, 컨벤션센터 등 복합시설과 외국교육기관, 연구시설, 의료기관 등이 들어설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입주가 본격 시작됐으며 1·2단계 개발사업이 완성되면 총 630만㎡ 규모, 수용인구 8만6000명의 서부산권 최대 거점 신도시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서부산 주요 산업인프라(신항, 공항, 과학산단 등)가 10㎞ 이내에 위치하고 있다. 낙동남로, 국도 58호선, 을숙도대교, 거가대교, 남해고속도로 등 주변 도로망이 잘 정비돼 교통여건이 우수하다. 향후 명지국제신도시를 통과할 사상~가덕선 경전철이 개통하면 교통여건은 더욱 편리해질 전망이다.

2017년에는 부산지방법원 서부지원, 서부지검이 개청하고 2018년부터 이마트, 기적의 도서관, 문화예술회관, 생태공원(80만㎡) 등이 들어선다. B1블록은 명지국제신도시 중심부에 위치해 중심상업지 등의 이용이 편리하다. 단지 인근에 학교 부지가 예정돼 있어 교육 환경도 우수하다.

지난 20일 개관한 주택전시관에는 사흘 동안 6800여명이 찾았다. LH 부산울산본부 관계자는 "이마트 등 주요 생활 인프라가 LH 아파트(명지 오션타운) 입주시점에 모두 갖춰질 예정"이라며 "지금이 프리미엄 없이 명지국제신도시 중심에 들어갈 최적의 타이밍"이라고 말했다.
분양가는 인근 시세에 비해 낮은 3.3㎡당 800만원대 수준이며 중도금은 전액 무이자다. 청약은 오는 26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7일 1순위, 30일 2순위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다음달 14일 당첨자 발표를 거쳐 7월18~20일 계약 체결 예정이다.

LH 주택전시관은 부산 강서구 대저2동 3150-7(경전철 서부산유통지구역 2번 출구)에 마련돼 있다. 분양문의: 051-460-5452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