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佛 보험사 '악사', 담배산업 보유자산 처분

최종수정 2016.05.23 19:56 기사입력 2016.05.23 19: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프랑스 최대 보험회사 악사(AXA)가 담배산업에 대한 투자를 중단하고 18억유로의 담배산업 보유자산도 처분하기로 했다고 2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악사는 홈페이지를 통해 약 2억유로 규모의 담배회사 주식을 비롯해 16억유로의 자산을 추가 처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악사는 그동안 필립모리스, 브리티시아메리탄타바코 등의 지분을 보유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악사는 "담배산업에 대한 투자를 중단하는 것이 사회에 할 수 있는 긍정적인 역할이라고 믿는다"며 "다른 보험사들 역시 동참해 달라"고 언급했다.

악사의 이번 결정은 글로벌 보험사 중 처음이다. 악사는 담배로 매년 수백만명이 사망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 보험자는 예방에 중점을 둔 행보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영국과 프랑스는 지난 20일부터 담뱃값 포장과 관련한 규제를 시작했다. 악사는 건강보험부문에서 지난해 120억유로의 매출을 기록했다. 올해 1분기 자산운용부분에서 지난해 190억유로보다 적은 100억유로가 순유입됐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