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가씨'의 세계일주, 프랑스·대만까지 총 176개국에 판매

최종수정 2016.05.23 10:10 기사입력 2016.05.23 10:10

댓글쓰기

아가씨 포스터 /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아가씨 포스터 /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박찬욱 감독의 영화 '아가씨'의 대만과 프랑스 개봉이 확정됐다.

제69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된 영화 '아가씨'가 오는 6월 24일 대만에서 개봉하고 10월 5일에는 프랑스에서 개봉한다. '아가씨'는 이미 호주, 러시아, 홍콩, 뉴질랜드 등 주요 국가 배급사 역시 6~8월 사이에 개봉 예정에 있고, 미국은 9~10월 아마존 스튜디오를 통해 개봉한다.

'아가씨'의 프랑스 배급사 조커스 필름(Jokers Film)의 마뉴엘 시셰 대표는 영화에 대해 "이 영화는 걸작이다. 박찬욱은 후세에게 영화적 경험이 무엇인지 보여주는 감독이다. 모습과 억압, 지배와 기만 등 인간들이 마주하는 요소들을 넘치지도 부족하지도 않게 그려내는 거장이다. '아가씨'는 바로 이런 모든 것들이 잘 반영된 정수와도 같은 작품"이라고 극찬했다.

'아가씨'는 칸 국제영화제 마켓에서 전 세계 176개국에 판매됐다. 지난 14일 '아가씨'의 공식 상영 이후 해외 바이어들의 구매 문의가 쇄도해 칸 국제영화제 이전 120개국 선판매에 56개국 추가 판매가 이뤄졌다.

한편, 영화 '아가씨'는 칸 영화제 어떤 부문에서도 수상하지 못하는 아쉬움을 남겼지만 세계 각국의 유수 매체의 호평을 얻으며 한국영화의 위상을 높였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