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원시 '줄~줄새는' 사회복지예산 없앤다

최종수정 2016.04.20 08:01 기사입력 2016.04.20 08:01

댓글쓰기

수원시는 19일 사회복지시설 담당자 등 320명을 대상으로 사회복지분야 컨설팅 감사사례 교육을 실시했다.

수원시는 19일 사회복지시설 담당자 등 320명을 대상으로 사회복지분야 컨설팅 감사사례 교육을 실시했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 수원시는 사회복지예산의 투명한 집행을 위해 관련 공무원과 사회복지시설 담당자 등 320명을 대상으로 '사회복지 분야 컨설팅 감사사례' 교육을 19일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사회복지예산의 투명한 집행과 사회복지 보조금 업무처리절차 숙지, 감사 지적사례 예시 등을 통해 부적절한 업무처리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강사로 나선 윤정식 경기도 복지급여조사팀장은 '사회복지시설 감사사례 중심 실무 안내'를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윤 팀장은 이날 강의에서 사회복지분야 감사에서 자주 포착되는 위반사항을 ▲시설종사자 범죄경력 조회 미실시 ▲후원금 관리 및 사용 부적절 ▲식자재 납품계약 등 30여개 사례로 요약해 알기 쉽게 설명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시는 노인, 여성, 영유아, 장애인 등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필요함에 따라 전체 예산의 36%를 복지예산으로 편성했다"면서 "꼭 필요한 사람이 복지혜택을 제대로 받을 수 있도록 예산집행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신뢰도를 끌어올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