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지원, 김종인 '국민의당 내분' 발언에 '너나 잘 해' 생각난다"

최종수정 2016.04.19 07:44 기사입력 2016.04.19 07:44

댓글쓰기

박지원 의원 '너나 잘 해' 발언. 사진=박지원 트위터 캡처

박지원 의원 '너나 잘 해' 발언. 사진=박지원 트위터 캡처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박지원 국민의당 의원이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대위 대표의 국민의당 내분 전망에 대해 발언한 것을 두고 "애들 말에 '너나 잘 해'란 말이 생각난다"며 비난했다.

18일 박 의원은 자신의 SNS를 통해 "더민주 김종인 대표께서 국민의당이 안철수 천정배 박지원 등 내분이 있을 거라 말씀하셨네요"라며 이어 "더민주나 잘하시길 바랍니다. 친문세력과 김종인세력의 알력이 저희들 눈에는 보입니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또 앞선 글에서 박 의원은 대선 후보와 관련해서 "사실상 대선후보가 확정된 더민주와 달리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밝힌 '대선도 여러 후보가 경쟁해야'는 발표는 전부터 저도 주장한 말로 안 대표의 발언을 적극 지지합니다"라고 밝혔다.

대선 전 야권통합에 대해서는 "지금은 민의를 존중할 때로 통합을 논의할 때가 아닙니다"라면서도 "20대 국회에서 국가와 국민을 위해 일하는 생산적 국회를 어느 당이 선도적으로 이끄는가가 통합을 이끌 수 있는 당으로 국민이 인정하고 대선후보 경선과정에서 통합이건 단일화건 국민의 요구가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당내 토론은 강하게 그러나 당밖으론 단합된 모습을 보이도록 하는 리더십이 필요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