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낙연 전남도지사,“통합의 도정 펼치겠다”

최종수정 2016.04.18 14:01 기사입력 2016.04.18 14:01

댓글쓰기

이낙연 전남지사가 18일 오전 도청 서재필실에서 실국장 토론회를 주재하고 있다.

이낙연 전남지사가 18일 오전 도청 서재필실에서 실국장 토론회를 주재하고 있다.


"모든 정당 국회의원 고견 도정에 반영하고 협조 요청 강조"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이낙연 전라남도지사는 18일 “지역 발전이라는 공통의 목표를 위해 모든 정당 국회의원들의 고견을 반영하고, 협조를 요청하는 통합의 도정을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도청 서재필실에서 실국장 토론회를 갖고 "4·13 총선으로 지역 국회의원들의 소속 정당이 많이 바뀌었다”며 “이제까지 그랬던 것처럼 내편 네편 가르지 않는 통합의 도정을 펼쳐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정당과 관계없이 모든 국회의원들의 고견을 도정에 최대한 반영하고 중앙정치의 도움이 필요할 때는 모든 정당에 협조를 요청할 것”이라며 “도청과 시군 직원들도 그렇게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한 “지역 발전을 위해 필요한 일이라면 무엇이든 해야 한다”며 “지역 국회의원과 전남도는 지역 발전이라는 공통의 목표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국회의원들도 도정을 적극적으로 도와주실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또 “내년도 국고예산 확보를 위해 각 부처에서 예산 요구서를 기획재정부에 제출하는 5월 말까지 중앙부처에 부지런히 다니고, 국회의원들께도 잘 부탁해야 한다”며 “광주·전남의 국회의원 당선자들과의 자리를 광주시와 함께 빨리 마련해 통합의 지역 발전 방안을 협의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