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에어, 젯스타 그룹과 인터라인 협약 ‘항공권 한 번에 묶어서 판매'

최종수정 2016.04.15 09:44 기사입력 2016.04.15 09:44

댓글쓰기

진에어 / 사진=아시아경제DB

진에어 /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저비용 항공사 진에어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최대 저비용 항공사 그룹인 젯스타 그룹과 인터라인 협약을 체결했다.

진에어는 지난 14일 아시아태평양 지역 최대 저비용항공사 그룹 중 하나인 젯스타 그룹과 광범위한 범위의 인터라인 협약을 위한 계약을 맺어 국내외 연결 노선을 위탁 판매 한다고 밝혔다.

인터라인 협약은 특정 항공사(A항공사)가 다른 항공사(B항공사)가 운항하는 구간을 자신의 운영 노선과 연결해 판매하는 제휴 형태다. 이 협약을 체결해 운영하는 경우 A항공사는 자사 운영 노선의 도착지로부터 경유·환승을 통해 또 다른 지역(C공항)으로 연결되는 B항공사의 노선을 최초 예매 단계에서 한 번에 묶어 판매함으로써 최초 출발지로부터 C공항까지 운항하는 노선을 운영하는 효과를 얻게 된다.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진에어는 젯스타 그룹의 4개 항공사가 운영하는 국제선 및 해외 현지 국내선 등 총 150개 이상의 노선 중 원하는 노선을 진에어 노선과 연결 노선으로 묶어서 항공권 또는 여행사 패키지 상품을 구성·판매할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

이는 상호 연동과 테스트를 거쳐서 올 3분기 내 시작될 전망이며, 연계 판매할 노선은 현재 내부 검토 중이다.
진에어는 이번 인터라인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젯스타 그룹과의 연계 노선 확대 운영을 지속적으로 검토하는 한편 여타 항공사와도 인터라인 협력을 검토할 예정이다.

진에어 관계자는 "이번 젯스타 그룹과의 협약을 통해 젯스타 그룹은 진에어를 통한 한국 승객 중심의 주요 확대를, 진에어로서는 젯스타의 넓은 노선망을 활용한 노선 확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