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리텔'유민주, SNS서 소감 밝혀…"매순간 행복했다"

최종수정 2016.04.10 11:14 기사입력 2016.04.10 11:14

댓글쓰기

사진= 유민주 인스타그램

사진= 유민주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파티시에 유민주가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유민주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마리텔의 ‘달콤한 인생’ 마지막 방송 모두 즐겁게 보셨나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청승맞게 눈물을 왜 그리 흘렸는지. 큰 사랑을 받고 격려를 받아 그 마음이 넘쳤나 봐요. 진심으로 매순간 행복했어요. 놀러 오셔서 손 꼭 잡아주세요!"라며 소감을 전했다.

또 "그리운 앞으로 그리울 델리민주 가족 분들. 여러분의 염소누나가 기다릴게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마리텔'은 매주 토요일 밤 11시15분 MBC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