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국·베트남·사우디서 6개월 인턴근무..귀국 후 정규직 전환

최종수정 2016.03.25 15:12 기사입력 2016.03.25 15:1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 한미글로벌 은 중국이나 미얀마, 베트남, 사우디아라비아 등 해외 현장에서 일할 2016년 상반기 글로벌 인턴을 뽑는다고 25일 밝혔다.

선발된 인턴은 건축ㆍ기계ㆍ전기부문으로 나눠 배치돼 오는 7월부터 6개월간 중국 등 해외 현장에서 일한다. 이후 인턴을 마치면 대부분 수료자는 내년 1월 정규 신입사원으로 채용될 계획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신청은 오는 31일 자정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recruit.hanmiglobal.com)에서 하면 된다.

절차는 서류전형과 인적성검사(HMAT), 실무ㆍ경영진면접 순이다. 실무면접은 직무 관련 발표와 심층면접, 영어인터뷰 순서로 진행된다. 분야별 관련학과 전공자로 학사 이상을 이미 취득했거나 올 8월 졸업예정자, 일정 기준 이상 어학성적이 있어야 지원 가능하다.

이 회사 서동완 인사팀장은 "글로벌인턴십 프로그램은 건설사업관리의 기초업무를 배울 뿐만 아니라 해외현장의 경험으로 글로벌 역량을 쌓을 수 있는 기회"라며 "청년에 대한 투자로 진행되기에 대부분 수료자는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방향으로 운영한다"고 전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