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타이타닉호' 복제한 배, 2018년 닻 내린다

최종수정 2016.02.11 12:13 기사입력 2016.02.11 12:13

댓글쓰기

[라이벌]타이타닉

[라이벌]타이타닉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타이타닉호’가 침몰해 사라진 지 106년이 되는 2018년, 타이타닉호와 똑같이 생긴 페리가 운항에 들어갈 예정이다.

10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지에 따르면 호주의 부동산과 광산업계의 거물, 억만장자로 유명한 클라이브 파머와 그의 회사 ‘블루 스타 라인’은 100여년 전 침몰한 타이타닉호와 똑같이 생긴 ‘타이타닉II’를 제작해 2018년부터 운항할 계획이다.
타이타닉II는 길이 270미터에 높이 53미터로 원조 타이타닉과 외형적으로 똑같이 건조되지만 현대식 탈출 장치와 위성항법 장치, 전자식 내비게이션과 레이더 시스템 등 기능적으로는 최신식으로 제작될 예정이다.

블루 스타 라인 관계자는 “타이타닉II는 영국 사우스햄턴에서 뉴욕, 그리고 중국 장쑤성과 두바이를 연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원조 타이타닉호는 1912년 건조 후 첫 항해에서 북대서양에서 빙하와 부딪혀 침몰했고, 이 사고에서 1500명이 넘는 승객과 선원이 목숨을 잃었다.
타이타닉 사고 피해 유가족은 새로운 타이타닉호를 비판했지만, 블루 스타 라인은 '타이타닉 2호' 승차권에 대한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