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6 업무보고]한은·금감원 공동 스트레스테스트 정교화

최종수정 2016.01.14 10:26 기사입력 2016.01.14 10: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금융위원회는 14일 2016년 대통령 제1차 업무보고를 통해 한국은행·금융감독원 공동으로 스트레스테스트를 보다 정교화 하겠다고 밝혔다. 금융시장·산업 위험요인에 대한 관계기관 합동 점검체계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은행의 자본건전성을 높이기 위해 올해부터 경기대응완충자본, 시스템적 중요은행(D-SIB) 등을 본격 적용한다. 보험에 대한 IFRS4 2단계 도입은 글로벌 동향을 고려해 검토한다.
외화 LCR 규제를 도입하고 거시건전성 조치를 개선한다. 외화 LCR은 고유동 외화자산을 향후 1개월간 외화 순현금유출을 나눈 수치다. 이달에는 손실흡수여력인 대손충당금 적립 등 적정성을 점검한다.

금융시장 안정을 위해 MSCI 선진지수 편입을 추진한다. 이 지수에 편입할 경우 외국인자금의 유입을 확대 할 수 있기 때문이다. ISA, 기관투자자 등이 장기·안정적 수요기반이 되도록 유도한다.

회사채 발행을 위축시키는 시장 불확실성을 조기에 해소한다. 우량회사채 위주의 시장구조를 개선한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