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육룡이 나르샤' 한예리 "윤계상한테 깔려서…" 베드신 비화 공개

최종수정 2015.12.30 20:25 기사입력 2015.12.30 20:25

댓글쓰기

한예리. 사진=스포츠투데이 제공

한예리. 사진=스포츠투데이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배우 한예리가 SBS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 합류한다는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과거 한예리가 밝힌 윤계상과의 베드신 촬영 비화가 눈길을 끈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영화 '극적인 하룻밤'의 배우 윤계상과 한예리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DJ 김창렬은 이들에게 "베드신이 가장 어렵지 않냐"고 물었고, 윤계상은 "정확하다. 영화 제목처럼 극적인 하룻밤을 보내면서 충동적인 썸이 생겨서 그렇다"고 대답했다.

이어 한예리는 "격정적이고 극적이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감독님과 오랫동안 고민하고 리허설도 많이 했다. 액션 신처럼 합도 많이 맞췄다"고 언급했다.

이날 한예리도 "난 윤계상한테 깔려서 다치기도 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30일 한예리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보도 자료를 통해 "한예리가 '육룡이 나르샤'에 고려 마지막 왕의 여인 '윤랑'으로 안방극장을 찾는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