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에스바이오메딕스 "주관사로 대우증권 선정…상장 추진"

최종수정 2015.11.19 10:18 기사입력 2015.11.19 10: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에스바이오메딕스는 기업공개(IPO)를 위한 주관사로 KDB대우증권을 선정하고 본격적인 상장 준비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식약처의 정식 허가를 받은 국내 세포치료제 기업 중 하나인 에스바이오메딕스는 여드름 흉터 개선 세포치료제 개발 및 상용화에 성공한 기술기반의 바이오 전문 기업이다.
지난 2011년 출시한 큐어스킨은 자신의 피부에서 섬유아세포를 채취해 분리 배양한 후 자가섬유아세포를 피부진피층에 투입해 손상된 피부를 개선하는 원리의 세포치료제다. 자신의 피부세포를 배양하기 때문에 부작용이 없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국내 유수 성형외과 및 피부과에서 시술되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에스바이오메딕스는 지난 10월30일 열린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한미약품 부사장을 역임한 한창희 사장과 연세대 김동욱 교수를 등기임원으로 선임했다.휴젤파마 영업본부장을 지낸 이재혁 CMO도 발탁했다.

한창희 에스바이오메딕스 사장은 "세포치료제는 기술력이 있어도 GMP시설이 없어 임상에 돌입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지만 자사는 GMP운영 및 관리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어 타사 대비 경쟁력이 높은 것으로 평가 받는다면서 "기술력 및 선진화 시설을 인정 받아 코스닥 상장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한 후, 지속적인 R&D 투자 및 GMP 증설을 통해 국내 최대 CAPA를 보유한 세포치료제개발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