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LS전선 베트남법인, 내년 코스피 상장

최종수정 2015.09.07 10:07 기사입력 2015.09.07 10: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한국거래소는 LS전선아시아가 한국투자증권 및 하나금융투자와 유가증권시장 상장을 위한 대표주관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LS 의 베트남 계열사 2곳을 지배하는 지주사인 LS전선아시아는 기업실사, 상장예비심사, 공모 등을 거쳐 내년에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이는 2011년말 도입된 외국기업지배지주회사(SPC) 제도를 이용해 국내기업 해외 현지법인(외국기업)이 상장하는 첫 사례다.

최경수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이날 체결식 축사를 통해 "이번 상장이 향후 국내 기업의 해외 계열사 상장과 그간 침체됐던 유가증권시장 외국기업 상장에 기폭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LS전선아시아는 지난해 매출액 2850억원, 당기순이익 95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