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U+ "미국 MGM사 미드·영화 VOD 서비스"

최종수정 2015.04.14 09:27 기사입력 2015.04.14 09:27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LG유플러스 가 미국 유료 케이블 채널 HBO 콘텐츠에 이어 메이저 영화사 MGM의 드라마와 영화도 국내에 공급한다.

LG유플러스는 미국 MGM 영화사와 손 잡고 미드 및 영화 국내 최초 제공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는 MGM사로부터 국내 최초 공개되는 TV시리즈물 135편을 비롯해 영화 100편 등 총 235편의 주문형비디오(VOD)를 제공 받아 영화 무제한 서비스인 ‘유플릭스 무비’를 통해 서비스한다. 유플릭스 무비는 월정액(7000원)에 가입하면 추가 비용 없이 VOD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비디오 LTE’의 핵심 서비스다.

국내 마니아층에도 처음 선보인 MGM사 TV시리즈에는 ‘바이킹스 시즌1~2’, ‘틴울프 시즌1~2’, ‘스타게이트SG-1 시즌1~3’, ‘L워드 시즌1~2’ 등이 포함돼 있다.

특히 바이킹스는 바이킹의 전설적인 왕 라그나 로드브로크와 바이킹 전사들의 대서사시를 그리고 있다. 2013년 3월 캐나다와 미국에서 처음 방영된 바이킹스는 현재 시즌3가 TV전파를 타고 있다. 틴 울프는 늑대인간을 다룬 초현실 블록버스터 시리즈물이다.
바이킹의 전설적인 왕 라그나 로드브로크와 바이킹 전사들의 대서사시 바로 바이킹의 전설적인 왕 라그나 로드브로크와 바이킹 전사들의 대서사시를 다룬 미국 히스토현재 시즌 3 방영이 예정되어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독점 제공 중인 ‘왕좌의 게임’, ‘밴드 오브 브라더스’, ‘보드워크 엠파이어’, ‘트루 블러드’, ‘뉴스룸’, ‘로마’ 등 HBO 571편에 이어 이번 MGM사 235편까지 총 800편이 넘은 인기 미드 VOD 라인업을 단독으로 갖추게 됐다”고 평가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