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순천시, 공공체육시설 건립 확충 탄력

최종수정 2014.12.31 13:21 기사입력 2014.12.31 13:21

댓글쓰기

“국비 확보로 팔마야구장등 6개 사업 2016년까지 마무리”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순천시는 공공체육시설 확충사업에 39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2015년까지 팔마종합운동장 리모델링 및 팔마스포츠타운을 완성하고 2016년까지 명말지구에 야구장, 국민체육센터 건립과 기존테니스(정구)장 9면을 전천후 구장으로 기능보강 한다고 31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열악했던 공공체육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에 각종 사업을 건의한 결과 390억원의 사업비중 90억원을 국비와 기금으로 지원받아 시비 부담을 덜었다.

앞으로 시는 연향동에 위치한 팔마경기장을 중심으로 공공체육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252억원을 투자해 가칭 ‘명말지구(11만㎡, 2013년부터 토지매입 시작)’를 2015년까지 완료하고 야구장, 국민체육센터, 축구장, 론볼경기장, X게임장등 사업을 추진 할 계획이다.

또한 신규 체육시설과 병행해 20년 이상 노후시설인 팔마종합경기장은 2015년까지 리모델링 완료하고 그간 전천후 시설이 없어 전지훈련팀유치와 우기시 사용이 불가능했던 테니스(정구)장을 전천후 구장으로 보수 보강 한다.
시는 팔마경기장 남쪽에 진행 중인 팔마스포츠타운에 축구장, 풋살장, 인라인구장이 2015년 말까지 완료될 경우 연향동 팔마경기장 일원에 대규모 공공체육시설 인프라단지가 마련될 것으로 보고 있다.

시 관계자는 “기존에 이용중인 각종 공공체육시설과 2016년까지 신설 또는 보수 보강되는 체육시설이 운영될 경우 순천만정원 등 관광자원과 접목돼 전지훈련팀 유치 및 각종 전국대회를 우리시에서 개최할 수 있어 스포츠산업화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