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화요비 '스트레스로 실신'…31일 공연 강행 의지

최종수정 2014.12.31 10:27 기사입력 2014.12.31 10:27

댓글쓰기

사진=호기심스튜디오레이블 제공

사진=호기심스튜디오레이블 제공


박화요비 '스트레스로 실신'…의지 강해 31일 공연 강행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가수 박화요비(32)가 콘서트 도중 쓰러져 응급실로 실려갔다. 박화요비는 30일 오후 서울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콘서트 도중 의식을 잃고 쓰러져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속사에 따르면 박화요비는 현재 의식을 회복했으며 정밀 검진을 받고 안정을 되찾았다고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는 "박화요비는 의식을 회복하자마자 공연 중단으로 돌아간 팬들에 대한 미안함을 먼저 드러냈다"고 말했다. 이어 "주변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최고는 아니더라도 최선의 공연을 하고 싶다는 강한 의지를 표시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소속사 측은 예정된 공연을 그대로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박화요비는 31일 공연의 진행과 함께 다음달 15일로 예정된 새로운 앨범 공개와 음반활동을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