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장현 광주시장, 정몽구 회장과 관심사 논의

최종수정 2014.12.19 18:02 기사입력 2014.12.19 18:02

댓글쓰기

윤 시장 “수소차 선도도시 역할 하고싶다” 뜻 전해
" 정 회장, 기아차 광주공장 생산 잘된데 만족감 표시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은 창조경제혁신센터 준비상황 점검차 19일 광주를 찾은 정몽구 현대기아차 회장을 만나 상호 관심사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이날 면담에서 정 회장에게 기아차가 광주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매우 큰데 대해 시민들의 뜻을 모아 감사의 뜻을 전했다”고 말했다.

윤 시장은 이어 “친환경, 고연비, 고효율 등 자동차산업의 미래와 전망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고 특히 광주가 수소차 선도도시의 역할을 해가고 싶다는 뜻을 전달했다”고 전했다.

또 “전국 광역단체장 가운데 처음으로 수소차를 타는데 정 회장도 수소차에 대한 관심이 매우 크다는 것을 확인했으며, 기아차 광주공장이 타 지역에 비해 생산이 잘 되고 있는데 대해 만족감을 표시했다”고 전했다.
윤 시장은 “창조경제혁신센터와 관련, 정 회장은 현대차의 뜻과 비전을 잘 담아내라고 수행한 임원진에 지시했으며, 미래로 나아가기 위해 광주시와도 잘 협력하자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