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님과 함께' 김범수, 안문숙에 감격 "손수 끓여준 미역국…따뜻했다"

최종수정 2014.11.20 10:13 기사입력 2014.11.20 10:13

댓글쓰기

안문숙-김범수 커플 [사진=JTBC '님과 함께' 방송캡처]

안문숙-김범수 커플 [사진=JTBC '님과 함께' 방송캡처]



'님과 함께' 김범수, 안문숙에 감격 "손수 끓여준 미역국…따뜻했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님과 함께'에 출연 중인 안문숙이 김범수를 위해 손수 미역국을 끓였다.

1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님과 함께'에서는 안문숙이 이경애의 집을 찾아 절친한 친구인 이경애와 김지선에게 김범수를 소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식사 중 잠깐 자리를 비운 안문숙은 미리 준비한 미역으로 생일이 얼마 남지 않은 김범수를 위한 미역국을 준비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안문숙은 "남자친구나 남편이 생기면 꼭 미역국을 끓여주고 싶었다. 태어나 처음으로 남자친구를 위해 끓였다"고 말했다.

미역국에 케이크까지 준비한 안문숙은 김범수에게 깜짝 파티를 해줬고, 직접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르며 그를 축하했다.

이에 김범수는 "이게 웬일이야"라는 말을 연발하며 감격했고 앉은 자리에서 한 그릇을 비웠다. 김범수는 "이런 생일을 겪은 게 정말 오래됐다. 생일 때마다 우울했다. 아무도 모르게 지나가기도 했는데 이렇게 챙겨줄 줄 몰랐다"며 감사를 전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김범수는 "정신없이 바빠서 생일을 챙길 생각도 못했다"며 "안문숙이 손수 끓인 미역국이랑 케이크를 들고 들어 오는데 살짝 감동받았다. 오랜만에 맛보는 따뜻한 미역국이었다"라며 기쁨을 드러냈다.

이날 김범수는 안문숙이 준비한 미역국 한 그릇을 그 자리에서 비워 안문숙을 기쁘게 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