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홍철 음주 하차 의사 수렴…빈자리 크겠지만 더 노력하겠다"(전문)

최종수정 2014.11.08 16:21 기사입력 2014.11.08 16:21

댓글쓰기

무한도전 [사진=MBC 제공]

무한도전 [사진=MBC 제공]


"노홍철 음주 하차 의사 수렴…빈자리 크겠지만 더 노력하겠다"(전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무한도전' 측이 공식 입장을 밝혔다.
MBC '무한도전'은 8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노홍철씨는 이번 일을 깊이 반성하며 책임을 통감, 프로그램 하차 의사를 전달해왔다"고 밝혔다.

이어 "제작진은 심사숙고 끝에 본인의 의사를 수렴하기로 결정했다"며 "노홍철씨의 빈자리가 크겠지만, 다섯 멤버와 제작진이 더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노홍철 음주, 와 대박" "노홍철 음주, 이게 무슨 일이야" "노홍철 음주, 왜 음주운전을 했어" "노홍철 음주, 날벼락이야" "노홍철 음주, 무한도전 하차하는구나" "노홍철 음주, 환장하겠네 진짜" "노홍철 음주, 팬들 멘탈 박살"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다음은 '무한도전' 제작진의 공식 입장이다.

오늘 새벽 노홍철씨의 음주운전으로 시청자 여러분께 큰 심려를 끼친 점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드립니다. 노홍철씨는 이번 일을 깊이 반성하며 책임을 통감, 프로그램 하차 의사를 전달해왔습니다. 이에 제작진은 심사숙고 끝에 본인의 의사를 수렴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노홍철씨의 빈자리가 크겠지만, 다섯 멤버와 제작진이 더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시청자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