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정치연합 "김무성 개헌 발언 사과, 이래서 개헌 필요"

최종수정 2014.10.17 10:11 기사입력 2014.10.17 10:1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손선희 기자] 새정치민주연합은 17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의 개헌발언 사과를 두고서 개헌의 필요성이 다시금 입증된 것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우윤근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집권여당의 대표가 개헌이야기 했다가 청와대 눈치를 보는 이런 사태야말로 대한민국이 제왕적인 대통령을 갖고 있음이 드러났다"며 "이를 바로 고쳐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김무성 대표는 전일 중국에서 한 '정기국회 이후 개헌 논의가 봇물을 이룰 것'이는 개헌 발언과 관련해 "(기자간담회 중에) 민감한 사안은 답변하지 않았어야 하는데 제 불찰"이라며 "대통령께서 ASEM 회의차 외유하고 계신데 예의가 아닌 거 같아 죄송하다"고 말했다.

박지원 새정치민주연합 비대위원은 "우리 대한민국은 대통령 말씀 한마디에 모든 것이 좌지우지 되서는 안된다"며 "김무성 대표가 개헌 발언을 하자 청와대에서 발끈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개헌은 박근혜 대통령 후보 때 공약을 한 사항"이라며 "국민의 요구이고 국회의 요구인 개헌은 계속 추진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문희상 새정치민주연합 비대위원장은 우 원내대표와 박 비대위원의 말을 들은 뒤 "더 보탤 말이 없다"며 찬성의 입장을 밝혔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