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무성 "대통령 외유 중에 개헌 발언 죄송"

최종수정 2014.10.17 08:54 기사입력 2014.10.17 08: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은석 기자, 장준우 기자]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17일 자신의 '개헌 발언'에 대해 "(박근혜) 대통령께서 외유 중이신데 예의가 아닌 것 같아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정감사 대책회의에서 전날 중국 방문 중 기자간담회를 통해 개헌 필요성을 언급한 것에 대해 "민감한 사안으로 답변하지 않았어야 했는데 제 불찰로 생각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김 대표는 자신의 발언 배경에 대해서도 "중국 방문 활동을 총 결산하는 의례적인 기자간담회가 있었고 국내 문제에 대한 질문이 있었지만 답변하지 않았었다"면서 "정식 기자간담회가 끝나고 식사하는 시간에 저와 같은 테이블에 (앉은) 기자와 환담하는 자리에서 개헌 질문이 나왔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개헌 질문에) 정기국회 끝날 때까지 개헌 논의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었다"며 "다만 정기국회가 끝나면 개헌 논의가 (이뤄질 것을) 걱정하는 투로 얘기했다"고 덧붙였다.

김 대표는 거듭 "제 불찰"이라고 사과한 뒤 "정기국회가 끝날 때까지 개헌 논의는 일체 없기 바란다"고 말했다.

최은석 기자 chamis@asiae.co.kr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