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朴대통령 "에볼라 대응 위해 보건인력 파견 결정"

최종수정 2014.10.17 07:02 기사입력 2014.10.17 02: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민서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16일(한국시간 오전 2시) "한국은 여러 나라로 확산하고 있는 에볼라 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인도적 지원을 제공한 데 이어 보건인력을 파견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이날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개막한 제10차 아시아유럽정상회의(아셈)에 참석, 전체회의 제2세션 발언을 통해 "내년에는 글로벌보건안보구상(GHSA) 각료급 회의도 주최할 예정"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외교부, 국방부, 보건복지부 등은 관계 부처 대책반 협의를 통해 파견될 보건 인력의 구성 및 규모, 파견기간, 안전대책 등 세부사항을 확정할 예정이며, 에볼라 사태의 시급성을 고려해 조속한 시일 내에 보건인력을 파견할 계획이다.

정부는 관계 부처 협의를 거친 뒤 한국 시간으로 오는 20일 에볼라 대응 보건인력 파견과 관련한 구체적인 내용을 공식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조민서 기자 summ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