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임영규, 술집서 '소주병 투척' 난동 끝에 입건…"몇 번째야?"

최종수정 2014.10.20 11:33 기사입력 2014.10.16 09:30

댓글쓰기

임영규[사진=MBC '세바퀴' 방송 캡처]

임영규[사진=MBC '세바퀴' 방송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임영규, 술집서 '소주병 투척' 난동 끝에 입건…"몇 번째야?"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서울 강남경찰서가 술집에서 난동을 부리다 옆 테이블 손님을 다치게 한 탤런트 임영규(58)씨를 과실상해 및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15일 밝혔다.
임영규씨는 이날 오전 6시30분께 서울 청담동의 한 술집에서 옆 테이블 손님과 다투던 중 바닥에 소주병을 집어던져 이들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임영규씨는 경찰 조사에서 자신의 혐의를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임영규씨는 지난 7월 택시비를 내지 않아 경범죄처벌법상 무임승차 혐의로 즉결심판에 넘겨진 바 있다.
임영규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임영규 , 이 사람 왜 이러나" "임영규 , 또 그랬네" "임영규, 술이 원수지 정말" "임영규, 부끄럽지도 않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